공지사항

Home/프레스 센터/공지사항
공지사항2020-05-29T17:30:06+09:00

[공유] 전시·박람회 '철통 방역'…110만명 방문객 중 2차 감염 한 명도 없어

작성일
2020-07-15 11:13
조회
160

전시·박람회 '철통 방역'…110만명 방문객 중 2차 감염 한 명도 없어


입장 전부터 3~4단계 방역
대형마트·백화점보다 철저

지난달 25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고양 킨텍스를 코로나19 방역 우수사례로 소개했다. 중대본에 따르면 지난달 13일 킨텍스에서 열린 ‘프리미엄 펫쇼’ 행사에 다녀온 관람객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하지만 입장 전 문진(QR코드)-마스크착용-발열검사-손소독-발열검사(2차)에 이르는 4단계 방역 덕분에 2차 감염자가 단 한 명도 발생하지 않았다. 중대본은 “다중시설이라도 생활방역수칙과 철저한 시설방역으로 감염피해를 막은 대표적 사례”라고 평가했다.
전시·박람회 '철통 방역'…110만명 방문객 중 2차 감염 한 명도 없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우려 속에 지난 5월 재개된 전시·박람회가 방역 성공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침체된 경제회복을 위해 비즈니스 목적의 전시·박람회, 컨벤션은 열어야 한다는 업계의 주장에도 힘이 실리고 있다.

한국경제신문이 전국 15개 전시컨벤션센터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지난 5월부터 7월 둘째 주까지 총 87건의 전시·박람회가 열린 것으로 나타났다. 참여기업과 관람객을 포함해 전시장을 방문한 인원만 110만 명에 육박한다.

그동안 전시·박람회에선 집단감염이나 2차 전파 사례가 단 1건도 나오지 않았다. 행사 현장의 3~4단계 ‘겹겹이 방역’이 그만큼 효과가 있었다는 방증이 될 수 있다.

지난 5월 초 킨텍스에서 열린 MBC건축박람회는 나흘간 4만 명이 넘는 관람객이 다녀갔다. 코로나19 발병 이후 석 달여 만에 처음 열린 이 행사는 국제전시협회(UFI)로부터 “전시·박람회의 방역모델을 보여줬다”는 극찬을 받았다. 지역 확진자가 7000명에 가까운 대구는 지난달 베이비&키즈페어가 열려 2만여 명이 방문했다. 이달 초 코엑스에서 열린 코리아빌드는 3만 명이 넘는 인원이 행사장을 찾았다. 지난 5월 이후 전국에서 가장 많은 22건의 전시·박람회가 열린 부산 벡스코는 방문 인원이 약 30만 명에 달한다. 그럼에도 행사장을 통한 감염전파는 나오지 않았다.

최근 열리는 전시·박람회는 입장 전부터 3~4단계에 걸친 ‘멀티 방역’ 조치가 기본이 됐다. 입장 전 이뤄지는 OR코드를 활용한 신분확인과 문진을 시작으로 발열검사와 손소독, 마스크 및 위생장갑 착용 등이 단계별로 이뤄진다. 행사장 내에서도 1.5m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은 필수다.

조민제 한국전시주최자협회 회장은 “행사 현장에서는 대형마트, 백화점, 지하철보다 철저한 방역이 이뤄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출처: https://www.hankyung.com/life/article/2020071452621

To Visit
사전 등록
K-HOSPITAL FAIR 사전등록을 하시면 현장에서 간단한 본인 확인 후 바로 입장 가능하십니다. 아래를 클릭하면 사전등록 절차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lick here
To Exhibit
전시 정보 요청
K-HOSPITAL FAIR 참가를 위한 정보가 필요한 경우, 요청에 따라 아래 정보를 보내드립니다.
참가업체 모집 안내 공문
전시회 출품계약서
전시회 브로슈어
전년도 결과보고서
Click here
To Exhibit
전시 정보 요청
K-HOSPITAL FAIR 참가를 위한 정보가 필요한 경우, 요청에 따라 아래 정보를 보내드립니다.
참가업체 모집 안내 공문
전시회 브로슈어
전시회 출품계약서
전년도 결과보고서
Click here

정보 입력

아래의 정보를 입력하시면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습니다.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대한 동의

본인은 위 내용을 확인하였으며, 위와 같이 개인정보를 수집 및 이용하는 것에 동의합니다.
확인
닫기